본문 바로가기

지혜와 문화의 길, 따스한 삶이 있는 부전도서관

  • 독서문화
  • 추천도서
  • 이달의 책

공공도서관이 추천하는 이달의 책

부산광역시공공도서관은 부산시민을 위한 독서정보 길잡이가 되고자 2011년 7월부터 이달의 책을 선정하고 있습니다.

  • 선정분야 : 일반, 청소년 , 어린이도서
  • 추천기관 : 부산시교육청 소속 11개 공공도서관

작성자, 작성일시, 조회수 등 상세내용표입니다.

2020년 3월 이달의 책(청소년)

작성일2020.02.28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136

 위탁 가정을 옮겨 다니며 투명 소녀처럼 살아가는 마린 그린. '엄마가 딸을 원하지 않는다고? 영원히? 그동안 마린에게는 엄마를 설득할 기회조차 주어지지 않았다. 그러니 아직은 엄마의 마음을 되돌릴 수 있을지도 모른다. ' 친엄마가 마린을 포기해서 입양된다는 이야기를 듣지만 마린은 친엄마를 포기하지 않는다. 그런 중 만난 '엄마로서의 역할을 선택했고, 정말로 엄마가 되고 싶어하는 사람. 엄마로 불리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 루시.
루시는 '마린, 날 새로운 엄마라고 생각하지 마. 그저, 일할 준비가 돼 있는 새로운 콩팥이라고 생각해줘' 라며 마린을 기다려 준다. 하지만 마린은 커다란 창문과 자기만의 방이 있는 따뜻하고 다정한 루시의 집을 떠나 친권을 포기한 친엄마를 만나 설득하기 위한 여행을 시작한다. 위탁 가정을 수년간 전전하며 상처를 가지고 마음을 닫아버린 마린과 사랑하는 사람을 잃었지만 슬픔을 이겨내고 마린과 가족이 되고 싶은 루시의 이야기는 가정의 소중한 가치와 입양 가족의 숭고한 사랑에 대한 깊은 감동과 울림을 준다.